그립펜 버튼 고치기

이전 글 그립펜 버튼 사용 않기 그리고 와콤  에서 버튼이 망가져 버튼 없이 사용하겠다는 글을 작성하고는, 오랫만에 그라파이어2를 꺼내보았어요. 잘 되는지 확인해 보기 위해 연결했더니 열심히 드라이버를 찾고 완료되었다는 메시지까지 나와서 사용해 보니 여전히 이상 없이 잘 움직이고 그려지네요.

망가진 그립펜

버튼이 망가져서 새로 산 것으로 기억하고 있는데 지금 확인해보니 지우개 부분이 인식이 안 되더라고요. 멀쩡하게 작동되는 버튼을 보니 삽시간에 똘끼가 발산되어서는 얼른 그라파이어2의 몸체를 분리해서 인튜어스의 그것과 비교해 봤어요.

또~~옥 같네요!!

분해한 그립펜

다음은 비교 사진이구요, 아래에 있는게 인튜어스 펜인데, 낮에 상담했던 직원이 테이프로라도 붙여서 사용가능하면 해 보라해서 자리를 맞춰서 해 보니 되더라고요. 근데 테이프로 얼렁 뚱땅 자리 잡아 놓은거라 제 자리가 아닌지 됐다 말았다 하더라고요.

분해하여 비교한 사진

모양이나 크기는 완전히 같아서 가능할거라 생각되어 일단 준비했습니다. 핀셋과 아주 작은 일자 스크류 드라이버!! 이번 작업의 일등공신입니다!!

핀셋과 소형 드라이버

와콤 그립펜 버튼 고치기!!!!

먼저 펜을 분리해야합니다. 일단 이렇게 분리하시면 연결부가 금이 가기 때문이 분리한 제품은 서비스 대상에서 제외된다는 사실을 확실하게 아시고 분리하시고요.

분리할 때 생기는 금

분리하셔서 살살 홈에 따라 기판을 분리하시면 비교 사진처럼 되는데요.일단 그라파이어 펜에서 분리할 때는 일자 드라이버 끝을 아래 빨간 동그라미 부분에 넣어서 살짝 틀어주면 윗부분이 톡~ 하고 빠져요.

표시된 부분을 들어올림

그럼 원래 있던 순서대로 조립해주면 됩니다.

버튼 결합부를 분리한 사진

자 이제 조립이 완료되었어요. 흐흐

버튼 조립이 완료된 사진

여기까지해서 몸체를 조립하고 사용해보니 잘 되긴합니다만 한번 분리했다가 조립해서인지 제가 실력이 좋지 못해서인지 감은 좀 떨어지네요. 원래 사용하던 것보다 약간 더 힘을 줘야 클릭이 되요.

쨌든 버튼은 사용가능하니 다행이랄까요? 새로운 환경에 적응해야한다는 사실은 같지만 뭔가 7만원 벌었다는 것에 마음이 기쁘네요.

그라파이어 펜을 분리하다가 알게 됐는데, 지우게 부분에도 심이 들어가 있더라고요. 물론 몸체를 분리해야 지우개 뚜껑이 빠지는 것으로 봐서는 여분으로 넣어높은 건 아니라고 보여져요.

심이 들어가 있는 지우개 부분

아~ 글을 다 쓰고 나니 …. 좀 없어보이네요. 하하..

양심없는 사람들 1

어제(6월 26일) 여러 사람들의 양심 없는 행동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지게 되었다.

그 중에서 필자와 직접적으로 관련이 있는 사건 2가지를 추리면 먼저는 차량 수리비에 관련된 것이고, 그 다음은 집에 대한 것이다.

1 :: 차량 수리

먼저 차량 수리비와 관련된 건은 지난 주 목요일 비가 많이 오던 날 학기 중에 자전거로 다니던 길을 갈 수 없을 만큼 비가 많이 내렸고 손에 들고 이동하기엔 부담스러운 짐이 있었기 때문에 차량을 이용해 학교에 갔다. 학기는 끝났지만 학회의 임원들이 학교 근처에서 모임을 가진다는 계획이 있었기 때문이다.
그렇게 모임을 가지고 학교에 세워두었던 차를 가지러 들어갔는데, 차가 방전이 되어 시동이 걸리지 않는 것이다!!
그래서 다른 사람에게 부탁하여 점프1를 통해 시동을 했다. 그렇게 움직이기 시작해서 다시 움직이려고 후진을 하고 전진을 하려는데, 기어가 일정의 틀대로 움직이지 않고 아주 자유했다. 기어가 움직일 수 있는 사각의 틀에서 마음대로 움직이는데다가 차는 액셀을 밟아도 움직이지 않았다. 순식간에 일어난 일이기 때문에 당황스러웠다.

별 수 없이 근처에 있는 카 센터 전화번호를 문의해서 불러왔는데, 미션쪽에 문제가 있는 듯하다고 해서 일단 움직여야 하니까 그 카센터로 견인했다. 견인비는 3만원인데, 일단 사보험이 들어있지 않은 상태이기 때문에 현금으로 지불했다.

그리고 잘 부탁한다는 말과 함께 다른 사람들과 합류했다. 지금 생각해보면 이게 굉장한 실수라고 생각되는데, 별 일 아닐거라고 생각하고 모임에 합류했기 때문에 생긴일이라고도 할 수 있다.

지금은 해당 점포를 직접 명시하여 장사를 할 수 없게 만들어 버리고 싶은 마음 뿐이지만 아직 확실하게 그 사실여부가 밝혀진 상태가 아니기 때문에 참아야 한다. 그렇게 고장난 차를 수리점에 맡겨두고 모임중에 있는데, 그 센터 직원에게 연락이 와서는 수리비용이 11만원이라고 한다.

그러면서 설명을 하는데 기어와 미션을 연결해 주는 부품이 있는데, 이게 부분품만으로 나오지 않아서 구성품을 갈아야 하는데, 그렇게 하지 않고 자기가 유사한 모양의 부품을 개조해서 끼워넣겠다는 설명이었다. 아무런 문제의식을 가지지 않은채 어쩔 수 없다면 그렇게 하라고 했다.

통화를 끝내고 나서 무슨 부품이길래 공임까지 11만원씩이나 나오는지 궁금해서 도무지 이해가 가질 않아서 함께 모임에 참석한 친구들과 함꼐 차량 수리점에 이동했다.

수리점에 도착하니 베터리는 충전하느라 충전기에 연결돼 있었고 보닛은 열려 있는 채 였다.
곧바로 열려있는 보닛을 살피러 가니 아까 출동했던 직원이 곁에 와서 설명해 준다. 손가락으로 가리킨 곳은 분해 돼 있는 배터리가 있던 자리 바로 아래인데, 그 자리에 있는 부품을 갈았다면서 알려준다.

아는게 없기 때문에 그래요.. 라는 말 밖에 하지 못했지만, 역시나 여전히 의심은 거둘 수가 없었다. 게다가 그거 하나 갈아치우는데 무려 11만원이라는게 이해가 되지 않았다. 차량 운행하는데 이상이 없어졌기 때문에 차를 가지고 집에 왔다.

차는 이번 기회에 이런 저런 것들을 보기 위해 당골 수리점에 가서 엔진오일부터 이런 저런 검사들을 하고 교환했다. 그런데 거기 일하시는분이 너무 심하게 썼다는 얘길 하면서 분해한 흔적이 없다는 얘기를 하는 것이 아닌가!

그래서 대우에 찾아가야겠다. 정말 그 부분품이 보급이 안되는지, 분해하여 수리한 것이 맞는지 확인하기 위해서이다.

2 :: 집안 누수현상

다음은 집안에 물이 새는 현상인데, 이 집에 들어온게 재작년 4월인데, 그 해와 작년까지는 여름에 별 이상이 없었다. 그런데 올해 들어서 약 한 달여전부터 현관으로부터 물이 새어나오기 시작하더니 현관쪽 벽면 방향의 안방 바닥에서도 마찬가지의 현상이 일어나는 것이 아닌가!

이게 정도가 점점 심해져서 검사를 받았지만, 일단 집안 내부의 배관은 이상이 없다는 결론이 나왔다. 검사를 위해 벽면을 좀 긁어 냈는데, 이게 시멘트로 된 것이 아니라 석고로 돼 있는것이 아닌가!

게다가 석고 안쪽은 물에 다 젖어있어서 금새 부서져 버리는 것이다! 장판 밑에는 또 하나의 장판이 있었는데, 전에 이 집에 살던 사람도 이 사실을 알고 판것이다.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한 것이 아니라 대충 떼워놓고만 간 것이다.

정말 양심 불량 아닌가?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당장 배보다 배꼽이 더 크게 생겼는데, 돈이 몇십만원이 아니라 백여만원까지도 들 수 있는 문젠데 그렇게 돈 들이는 것보다 낫지 않냐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는가! 당신도 양심 불량이다!(ㅡ.,ㅡ;;)

사람들을 일단 믿는 필자의 자세에 문제가 있는게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든다. 사람을 믿는게 잘못인 사회라는게 씁쓸할 따름이다.

일단 차량과 집안 공사에 대한 추가 기록은 생각해봐야겠다.

  1. 차량 배터리 양극, 음극에 직접 연결하여 시동을 하는 행위[]

마티즈가 깨끗해져서 돌아왔다.

자금의 출혈이 굉장히 심하기는 하지만, 꽤나 깨끗해져서 왔다. 차량 수리를 의뢰했던 차량 수리기사분께서 주문하지도 않은 외관 수리도 함께해 주셨기 때문이다.
이번에 가드레일을 받으면서 앞 축을 살펴봤는데, 뒤축도 나가 있었다고 한다. 얼마나 다행인지.
지금까지 죽지 않고 타고 다녔다는게 신기하다고 하셨단다.
쨌든, 이래 저래 차량을 손보고 안전하게 타고 다닐 수 있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