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nsmile의 미투데이 – 2007년 12월 2일”의 2개의 생각

  1. @월아 – 2007/12/03 11:46
    이게 좀 복잡한 사정이 있거든요. 하지만 그다지 비굴해졌다는 느낌이 없이 처리됐어요. ㅡㅡ; 그래도 비굴한 건 비굴한것!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