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nsmile의 미투데이 – 2007년 10월 27일

이 글은 cansmile님의 미투데이 2007년 10월 27일 내용입니다.

미투테트리스를 한창 재미있게 하고 지금 순위 9위 정도를 유지하고 있는데, 아무리 노력해도 15만점을 넘길 수가 없다. 지금 상태의 최고 점수는 142,004점이다.

저 점수도 누군가에게 도전해서 겨우 얻어낸 점수인데, 더 이상 올리는 것은 무리라고 생각된다. 그런데 그 윗 순위의 점수들을 보면 무슨 인간이 도달할 수 있는 점수인가 싶다. 그래서 생각되는 것이 무슨 핵같은 걸 써서 속도를 느리게해서 만든게 아닌가 말이다. 그렇지 않다면 495,900점을 어떻게 만들 수 있는지 궁금하다.

쨌든 그래서 지금은 프리셀에 버닝중인데, 이것도 만만하지 않다. 현재 최고점수가 1,300번을 이겼다.

히유~ 뭐 이런걸로 버닝하냐고 하는가 싶겠지만 사실 필자는 게임을 잘 하지 않는데, 간혹 이런 단순한 게임에 한동안 버닝하는 경우가 있다.

지금이 바로 그런 경우인데, 한번 이렇게 버닝하기 시작하면 한두달은 가게 되어 있다. 물론 일상에 무리가 갈 정도로는 하지 않기 때문에 그다지 무리는 되지 않겠지만 좀 뭐랄까 미투 프리셀을 시작했다는 포스트에 기나님께서 걱정해 주신것이 10승 기록했다는 포스트를 통해 실감했다.

“cansmile의 미투데이 – 2007년 10월 27일”의 4개의 생각

  1. 우왓; 프리셀은 전 할줄 몰라서;ㅎㅎ 부러워요~

    전 카드게임은 고스톱,맞고부터 시작해서 동서양 카드놀이는 다 젬병;;;ㅎㅎ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We use cookies in order to give you the best possible experience on our website. By continuing to use this site, you agree to our use of cookies.
Accept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