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심의 법에 찔리다…

우리가 하나님께 회개하면 하나님께서 이미 용서해 버리신다.

하지만 우리가 우리의 양심이라는 것에 걸린다는 핑계거리로 그 죄들을 만들어버린다.

이미 용서되어진 그 죄들로 인해 숨이 막히고 스스로의 목을 죄어 버린다.

이미 용서 받은거라규!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We use cookies in order to give you the best possible experience on our website. By continuing to use this site, you agree to our use of cookies.
Accept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