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마시느냐의 차이..


산골짜기 바위틈에서 솟아나는 샘물을 산양이 마시면 젖이 되지만 독사가 마시면 독이 된다.

저 한 문장이 깊은 생각을 하게 만들었다. 전에 싸이에서 한창 돌아다녔던 – 지금도 어디에선가 돌아다닐 것이라 추측되는 – 같은해에 생산된 50원짜리 동전을 비교해 놓은 사진과 같은 필의 말이지만 웬지 그 사진에 달린 글보다 더 선명하게 표현되어졌다는 생각이다.

난… 독사일까 산양일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We use cookies in order to give you the best possible experience on our website. By continuing to use this site, you agree to our use of cookies.
Accept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