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꼬인걸까?

하지만 시장점유율이 90%를 넘는 네이버 다음 야후 등 포털 3사의 반응은 밋밋하다. 최휘영 NHN대표는 이날 “그 동안 공정위
조사가 나올 때마다 물밑 작업이 잘 이루어져 결국 문제가 없었다”면서 “1년 전부터 윤리신고센터를 별도로 운영해 협력업체로부터 신고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다른 관계자도 “잡음이나 오해가 생기지 않도록 대처를 해온 데다 (공정위의) 업무계획에만 포함된 거라 당장 대책을
내놓을 수준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난 왜 저렇게 보일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We use cookies in order to give you the best possible experience on our website. By continuing to use this site, you agree to our use of cookies.
Accept
Privacy Policy